로고

한자자료

신문기사

home > 漢字자료 > 신문기사

제목 조선일보 2014년 2월 19일 [5] 법률적 논쟁 붙은 漢字
글쓴이 운영자
날짜 2014-06-13 [21:25] count : 2080
SNS

조선일보 2014년 2월 19일

  漢字文盲 벗어나자(5)

 

[5] 법률적 논쟁 붙은 漢字

 

이 땅에 온 지 2000년… 漢字의 국적은 어디인가요

 

 

 

  "훈민정음 창제 이래 漢字․한글 혼용, 로마자․아랍문자도 여러 민족 써… 한글전용 강제한 국어기본법 위헌"

  어문정책정상화추진회, 헌법 소원

  정부 "漢字는 고유 문자 아냐" 반박

 

  “漢字로도 우리말을 표기할 수 있으나, 漢字는 우리나라 고유 문자가 아니다.”(국어기본법이 위헌이라는 헌법소원에 대한 정부 측 의견서)

  “고유어와 漢字語는 배타적 대립 관계에 있는 것이 아니라, 상호 약점을 보완하며 국어 생활을 풍요롭게 해 준다.”(정부 측 의견서에 대한 어문정책정상화추진회의 반박)

  漢字 사용과 교육을 둘러싼 법률적 논쟁이 벌어지고 있다. 어문정책정상화추진회(회장 이한동 전 국무총리)는 지난 2012년 10월 "국어기본법의 한글 전용 정책에 위헌성이 있다"며 헌법재판소에 헌법소원을 청구했다. 청구인 측은 "현행 국어기본법이야말로 漢字 文盲 현상이 확산되는 문제의 핵심"이라는 입장이다.

  문화체육관광부가 법무법인을 통해 지난해 7월 이 헌법소원에 대한 장관 명의 의견서를 내며 맞받아치자, 청구인 측도 지난해 12월 이를 반박하는 의견을 냈다. 위헌 여부에 대한 결정은 내년 이후에 나올 전망이다.

  청구인 측이 '위헌'이라고 지적한 국어기본법은 2005년에 제정된 것으로, 국가 기관과 지자체의 어문 정책을 총체적으로 규율하는 역할을 한다. 이 법의 3조 2항은 〈'한글'이란 국어를 표기하는 우리의 고유문자를 말한다〉고 했으며, 14조 1항은 〈공공기관 등의 공문서는 어문규범에 맞추어 한글로 작성하여야 한다. 다만,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경우에는 괄호 안에 漢字 또는 다른 외국 글자를 쓸 수 있다〉고 했다.

  '漢字'는 국어를 표기하는 문자가 아니라 '외국 글자'라는 얘기다. 청구인들은 "국어기본법은 한국어 표기 문자라는 漢字의 법적 지위를 박탈했고, 언어생활 속에서 한글 전용의 표기 원칙을 국가가 관철하려고 하는 것은 언어 인권을 침해한 위헌"이라고 주장했다. 또 초․중등교육의 교과용 도서에서 한글 전용의 표기 원칙을 강제하는 것, 국어 교과에서 漢字를 가르치지 않는 교육과정 역시 위헌이라고 했다.

  이에 대해 정부 측 의견서는 "한글은 세계에서 가장 배우기 쉽고 쓰기 쉽고 조리 있는 글자이며, 우리나라 초고속 성장의 원동력이었다"며 "아무리 오랫동안 사용하여 왔다고 하더라도, 漢字를 아는 것이 우리말을 이해하고 바로 쓰는 데 도움을 줄 수는 있을지언정 漢字 자체가 우리 글자가 되는 것은 아니다"고 반박했다.

  의견서는 "많은 국민이 정확하게 이해하지 못할 중국말, 중국에서 일본을 거쳐 이상해진 漢字로 된 말을 쓰면서 그 말들을 계속 쓰라고 강요하는 것이야말로 국민을 바보로 만드는 일"이라고 했다. 학생들이 12년 동안 교육을 받고도 모국어를 정확하게 쓸 수 없는 이유에 대해 "가장 큰 원인은 漢字語가 57%가 넘도록, 지금까지 순 우리말(고유어)이 풍부하게 발전하지 못한 데에 있다"고 했다.

  또 漢字․漢文은 현대 정보화 사회에서 별로 적합하지 않으며, 처음 대하는 漢字語는 이미 알고 있는 漢字語들을 통해 알게 된 글자의 뜻과 문맥의 도움을 받아 뜻을 확인하면 된다고 했다.

  이에 대해 청구인 측은 다시 "한국 漢字는 한글과 같이 우리의 전통문자이자 고유문자"라고 반박했다. 우리 민족은 민족의 사상과 정서를 담은 漢字를 2000년 이상 사용해 왔는데 '이것은 고유한 것이 아니고 500여년 전에 창제한 훈민정음만 고유한 것'이라는 논법은 이해할 수 없다는 것이다. 로마자나 아랍문자에서 보듯, 문자는 한 민족뿐 아니라 여러 민족이 공통으로 사용한다는 사실도 지적했다.

  "우리말이 漢字語와 漢字를 필수 요소로 한다"는 점도 제기됐다. 한국어는 뜻을 나타내는 표의문자와 소리를 나타내는 표음문자를 섞어 두 문자의 장점을 절묘하게 취하고 있다는 것이다.

  또 세종대왕이 훈민정음을 창제한 이래 한국어 표기 방식의 주류는 한글․漢字의 혼용이었고, 5000년 동양 문화의 지혜가 녹아 있는 漢字는 인성을 함양하고 생각하는 힘을 키울 수 있는 좋은 문명의 도구라고 했다. 청구인 측은 또 "漢字를 쓰는 중국․일본이 결코 정보화에 뒤처지지 않았고, 문맥을 통해 어휘의 뜻을 파악할 수 있다면 학생들이 교과서 용어를 몰라 고통받고 있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등록된 내용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   인천일보 2014년 1월 13일_ 漢字文盲 운영자 2014-06-13 2036
27   매일경제 2014년 1월 3일_ 간판 운영자 2014-06-13 1941
26   뉴시스 2014년 1월 2일_ 臺灣 총통, ‘繁字體는 中.. 운영자 2014-06-13 1908
25   서울신문 2014년 2월 19일_ 한글전용시대의 언어교.. 운영자 2014-06-13 1970
24   제주일보 2014년 2월 13일_ 韓·中·日 共用 漢字 808.. 운영자 2014-06-13 1974
23   조갑제닷컴 2014년 2월 11일_ 漢字가 어린이를 天才.. 운영자 2014-06-13 1777
22   조선일보 2014년 2월 19일_ 漢字 외면하는 한국… 운영자 2014-06-13 1622
21   조선일보 2014년 2월 19일 [5] 법률적 논쟁 붙은 漢.. 운영자 2014-06-13 2080
20   조선일보 2014년 2월 3일 漢字文盲 벗어나자(4) 운영자 2014-06-13 1642
19   조선일보 2014년 1월 20일_ 漢字文盲벗어나자(3) 운영자 2014-06-13 1619
18   조선일보 2014년 1월 20일_ 漢字文盲 벗어나자(3) 운영자 2014-06-13 1782
17   조선일보 2014년 1월 20일_ 漢字文盲 벗어나자(3) 운영자 2014-06-13 1937
16   조선일보 2014년 1월 8일_ 漢字文盲 벗어나자 운영자 2014-06-13 1810
15   조선일보 2014년 1월 6일_ 漢字文盲 벗어나자(2) 운영자 2014-06-13 1775
14   조선일보 2014년 1월 6일_ 漢字文盲 벗어나자(2) 운영자 2014-06-13 1737
12

사이트맵